남자가 여자친구를 화나게하는 이유?남자가 여자친구를 화나게하는 이유?

Posted at 2015.10.30 07:01 | Posted in 연애 연재글/연애트러블클리닉

남자가 여자친구를 화나게하는 이유?

 

남자로 태어나서 가장 억울한 순간을 꼽으라면 연애를 하며 여자친구와 트러블이 발생했을 때다. 내 머리로는 뭐가 잘못인지도 잘 모르겠는데 일단 화를 내고 짜증을 내고 울어버리니... 어떻게 해야할지 참 난감하다. 물론 수년의 트레이닝 결과 어렴풋이 '여자'라는 생명체가 언제 빈정이 상해하고 언제 짜증을 내는지는 알겠으나. 어째서 그런일로 빈정이 상하고 짜증이 나고 화가 나는지 그 메커니즘은 솔직히 아직도 완벽히는 모르겠다! 나조차도 이지경인데... 다른 남자들은 뭐...

 

그래도 나 나름대로 뻔뻔하게 전반적인 여성에 대해 오랜 세월 품어온 설이 한 가지 있다. 그것은 '여성은 화내고 싶은 건이 있어서 화내는 게 아니라, 화내고 싶을 때가 있어서 화낸다'라는 것이다.
- 샐러드를 좋아하는 사자 中 불테리어밖에 본 적 없다, 무라카미 하루키

 

이 구절을 읽었을때 "그래! 이거야! 이게 남자들의 마음이라고!"하며 카타르시스를 느꼈다가 몇 초후 이런 남자들의 속마음을 날것 그대로 여자들에게 이야기하는 무라카미 하루키씨가 존경스러워졌다. 여자친구가 화를 낼때 이런 속마음을 곧이 곧대로 말을 했다고 생각해라. "넌 항상 니가 화내고 싶을 때 그냥 화를 내버리는것 같아!" 아... 그 뒤는 생각하고 싶지 않다.

 

물론 하루키의 말이 문자 그대로 옳다는건 아니다. 무슨 여자들이 틱장애를 가지고 있는것도 아니고 갑자기 화를내거나 이상행동을 한다는건 말이 안된다. 하지만 여기서 중요한건 남자들이 보기에는 그래 보인다는거다. 분명 여자친구가 화를 내는데에는 무슨 이유가 있을거다. 근데 여자친구가 말하는 이유를 들어보면 미안하다는 생각보다 "응? 그게 화낼일이야?"하는 생각이 먼저 드는게 사실이다.

 

"오빠는 왜 술마시면 연락이 안돼?" 내가 지금껏 여자에게 들었던 말중 가장 날 긴장시킨 말이다. 술마시면 연락이 안된다니!? 카톡오면 꼬박꼬박 답장도 해주고, 전화도 잘받고, 뭐 먹으면 사진도 보내면서 자랑질도 하곤 했는데 뭐가 연락이 안된다는거지!?

 

그녀의 말은 이렇다. 친구들과 술자리를 하면 불안한데 왜 장소를 옮기면 옮긴다고 말을 안하며, 카톡의 답장 속도가 느리고, 집에 들어가면 씻고 전화를 해야지 왜 그냥 들어간다는 톡하나 남기고 자냐는거다. 이말을 들었을때 솔직히 머리가 지끈 거리고 명치가 콱! 하고 막히는 느낌이었다. 아니... 왜 친구들과의 술자리가 불안하고; 왜 장소를 옮길때 보고를 해야하지? 그리고 친구들과 얘기를 하는중인데 못해도 톡오면 15분 내로 답을 했는데... 그리고 늦게 전화하면 잠깼다고 짜증내면서!!!

 

이젠 뭐 "아... 이래저래서 그렇구나... 이 쪽으로 예민한 여자들에겐 좀 민감한 문제지..."하고 어렴풋이 이해는 하고 있다면 솔직히 저때 내심정은 "뭐지? 지금 날 죄인취급하는거야?"였다. (아마 대부분의 남자들도 비슷할듯) 무엇보다 답답하고 불쾌했던건 앞서 그녀가 나열했던 모든 것들이 문제가 있는 행동이었을지는 모르겠으나 꼭 따지듯이, 마치 바람이라도 피운사람을 대하듯 했어야할까? 하는 점이다.

 

똑같은 말이라도 "난 다른 여자가 오빠 좋아하면 어쩌나 불안한데... 앞으로 술마실때 조금만 더 연락 자주해주면 안될까?"라고 말을 했다면 "뭐야~ 나한테 그럴일은 없습니다요! 그래도 앞으론 더 신경쓸께~"라며 훈훈하게 마무리가 되었을텐데 말이다.

 

남자보다 더 예민하고 섬세한 여자의 입장에서 남자의 행동때문에 속이 뒤집어지는건 매우 유감이지만, 속이 뒤집어져서 남자친구에게 화를 내기전에 딱 하나만 생각해보자. "당신의 남자친구라고 당신의 속을 뒤집어 놓으려고 그런 짓을 일부러 할까?"

 

그렇지 않은가? 남자친구라고 일부러 당신의 속을 뒤집어놓으려고 그러지는 않을거다. 그런데도 그런 행동을 한다는건 그 행동이 연인관계에서 얼마만큼이나 중요한 일인지를 잘 모른다는 소리다. 연락문제, 이성문제, 성격문제 등등 연인이 싸우는 거의 대부분의 문제는 어느 한쪽이 일방적으로 잘못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정말 문제는 가치관의 문제인거다. 당신이 연락에 대해 100만큼 중요하다고 생각을 하는데 남자친구는 연락의 중요도를 50으로 본다면 남자친구 입장에서는 당신이 연락에 대해 화를 내는것이 이해가 안될수밖에 없지 않을까? 당신 입장에서는 "연인사이에서 연락문제는 제일 중요한것 아닌가요!?"라고 말할지 몰라도 남자친구 입장에서는 "바쁘면 좀 못할수도 있지 않나요;;"할수도 있는거다.

 

이래서 대화가 중요한거다. 막상 서로 감정의 날이 날카로울때가 아니라 평소에 서로 볼에 뽀뽀라도 하면서 이런저런 대화를 하며 가치관의 차이를 좁히려는 노력이 필요하지않을까? 물론 대화를 한다고 서로를 100% 이해하고 상대에게 맞춰줄수는 없겠지만 적어도 상대가 왜 화를 내는지 정도는 느낄수 있을테니 말이다. (뭔가... 사람들이 "연락을 안하는 남친! 언제까지 참아야하는거죠!?", "결국 여자만 참으라는거네요!", "당신은 결국 마초적인 이야기만 하는군요"라고 말할것 같네...)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서로 다른 뇌를 쓰는 사람들이 만났는데 내 맘과 같길 바란다는것부터가 이상한겁니다.
    다른건 당연한거에요.
    서로 닥달하지 말면 좋겠어요.
  2. 미리 알았다머ᆞ좋았을텐데...ㅠㅠ항상 닦달하고 서운해해서 관계가 끝났네요ㅜㅜ
  3. 읽는 동안 밀려오는 뜨끔함은 뭘까요; 앞으론 좀 더 넓은 마음을 가져봐야겠네요ㅎ 잘보고 갑니다~
  4. 비밀댓글입니다
  5. 오랜기간 남친이바빠서 못봤었는데 자꾸사진을 보내주는거에요
    전 실물을보고싶지 사진은 관심없었거든요
    사진보내는 남친을보며 제머리속에선 분노가쌓였는데
    이유는 '뭐야 내가보고싶다니까 사진이나 처보내고,
    내가 자기 좋아하니까 이거보면서 감탄이나 해라이건가?지가연앤이야뭐야
    아 정말 화난다 내가좋아하는거안다이거지?'
    ...;;;이런말도안되는 생각을;;
    채일지경에처하고 ㅋㅋ 한참 떨어져서 못보게되다보니 사진이라도 보고픈거에요 ㅜㅜ
    사진이라도보내달라니카 왜?하고 쌀쌀맞은 남친을보며
    깨달았죠
    아 예전에 내가보고프다고조를때 사진보내주던건
    사정땜에 못만나줘서 미안하니 사진이라도 보낼게 내근황 이렇게라도 확인하면서 날잊지말고있어줘 란
    뜻이었을거란걸 깨달았다는...
    남자마음은 꽤잘안다고 생각하고잇었는데
    정말전혀서로 다른게 많은거같아요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