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킨십을 기피하는 여자들을 위한 충고스킨십을 기피하는 여자들을 위한 충고

Posted at 2012. 11. 2. 08:31 | Posted in 연애 연재글/연애트러블클리닉

 

 

스킨십을 기피하는 여자들을 위한 충고

연애를 시작하고 어느정도 시간이 지나면 커플은 자연스레 갈등을 빗게 되는데 바로 스킨십 때문이다. 물론 서로가 잘 맞아 큰 탈없이 넘어가는 경우도 있지만 스킨십에 대해 굳은 신념이 있는 여자의 경우 "남친이 스킨십을 너무 좋아해서 부담스러워요!"라며 불만을 표출하고 심한경우 "남친은 그것 때문에 절 만나나봐요!"라는 말을 하기까지도 한다. 오늘은 남자의 과한 스킨십때문에 고민인 여자들을 위해 남자의 스킨심에 대한 심리를 속속들이 파헤쳐보자.

 

 

남자의 스킨십은 더러운 욕정이 아니라 자연스러운 욕구이다.

이건 뭐 "남자는 늑대다!"라는 말처럼 흔해 빠진 말이지만 남자의 스킨십은 본능이다. 유치하게 유전자를 후대에 남기기 위해 뭐 그런 말도 필요없다. 좋아하는 여자를 보고 흥분하고 스킨십하고 싶어하는것은 남자가 머리로 "이 여자는 쉬우니까 스킨십해야지!, "어제는 포옹만 했으니 오늘은 뽀뽀까지 해야지~", "뽀뽀한다고 거짓말하고 허리도 만져야지~"라고 생각해서가 아니라 남자친구가 당신을 보면 자연스럽게 드는 욕구다.

우리 여친 너무 예쁘다! 뽀뽀....

 

당신이 하루종일 쫄쫄 굶으면 배에서 꼬르륵 소리가 나고 배가 고프다는 생각이 드는것처럼 남자는 당신을 보면 안고싶고 스킨십하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그러니 이런 자연스런 남자의 본능을 무조건 기피하고 더럽게 보지마라. 만약 당신이 남자에게 "아~ 배고프다!"라고 말했는데 남자가 "야 넌 맨날 배고프냐? 너 무슨 돼지야?"라고 말하면 좋겠나? 당신이 배고프고 싶어서 배고픈게 아니듯 남자도 스킨십이 하고 싶어서 스킨십의 욕구를 느끼는 게 아니다. 배고픔과 스킨십 둘다 사람의 본능이고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물론 그렇다고 당신이 남자가 원하는대로 스킨십을 하게 해줘야한다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남자의 스킨십을 더럽게 바라보며 "그냥 좀 참아주면 되는것 아닌가?" 하는 유아적인 시각은 지양해야한다는 것이다. (사람이 생각대로 본능을 조절할수 있다면 당신이 매번 다이어트에 실패할 이유가 없지 않은가?) 당신이 남자의 본능을 불건전한 것으로 규정하는 그 순간 당신과 남자 사이에는 대화와 타협이 오고갈수 없다.

 

당신이 남자와 스킨십 문제를 원만히 해결하고 싶다면 먼저 남자의 스킨십에 대한 욕구를 더러운 욕정이 아닌 자연스런 본능으로 인정하는 것에서 부터 시작해야한다. 스킨십에 대한 신념을 지키고 싶은 당신의 신념도 존중받아야 하지만 사랑하는 사람과 사랑을 나누고 싶다는 남자의 욕구 또한 존중받아야한다는 것을 꼭 기억하자.

 

 

무조건적인 회피는 해결책이 아니다.

남자의 과한 스킨십에 대처하는 최악의 방법은 무조건 미루고 무조건 회피하는 것이다. 물론 당신 입장에서는 종교적 신념이든 개인적 신념에 의해 스킨십을 기피하고 싶을지 모르겠지만 앞서 말했듯 남자가 스킨십을 하고싶은 욕구는 종교적 or 개인적 신념과 같은 고상한 이유가 아닌 배가 고프고 대소변이 마려워지는 지극히 인간 밑바닥에 깔린 본능에 의한 행동이기에 당신이 무조건 회피하고 미룰수록 남자는 자괴감에 빠진다.

 

당신 생각엔 당신이 거부하면 남자가 "아직은 우리 여자친구가 준비가 안되었나 보네 여자친구가 괜찮다고 할 때까지 10년정도 기다려줘야지!"라며 다음기회를 노릴것 같지만 남자입장에서는 당신이 무조건 미루고 회피하면 "왜 자연스러운 스킨십을 기피하는거야!"라며 당신을 비난하거나 "왜 난 그녀가 싫다는데도 자꾸만 스킨십하고 싶지!? 난 어쩔수 없는 구제불능 변태인가!?"라며 자꾸만 본능을 주체하지 못하는 자기 자신을 자책하고 심한 경우 자기혐오감에 빠지기도 한다.

역시 난 안되겠어... 사랑하지만 도저히...

 

앞서 말했지만 남자의 스킨십에 대한 욕구는 본능이고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는 전제하에서 대화와 타협을 시작해야한다. 무조건 "안돼!"라고 거부하고 남자의 자연스러운 욕구를 불건전한 취급을 하며 무시하지말고 당신에게는 다소 껄끄럽겠지만 왜 스킨십을 거부하는지에 대해 남자가 납득할수 있는 충분한 설명을 하며 당신이 허용가능한 선에 대해 톡까놓고 이야기해보자.

 

 

타협점을 찾지 못하겠다면 이별이 답이다.

어른들이 괜히 속궁합이 중요하다고 하는게 아니다. 당신에게 스킨십이 별것 아닐지 몰라도 연인관계에서 스킨십은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구성요소이다. 당신이 스킨십을 원하지 않는다고 해서 무조건 남자에게 참아 줄 것을 강요하는 것은 남자친구에게 배려를 원하는 것이 아닌 당신의 생각만을 존중해 달라는 이기적인 생각임을 명심하자.

 

남자친구와의 스킨십 진도문제로 고민하는 여자들의 말들 중 가장 이기적인 말은 바로 "사랑하면 그정도는 참아줄수 있는거 아냐?"이다. 당신의 인격이 고매하여 불건전한 스킨십을 하고 싶지 않다면 당신은 일반 중생인 남자친구에게 득도수준의 순결함을 요구할것이 아니라 당신과 비슷한 생각을 가진 고매한 남자를 찾아 만나는게 답이다.

뽀뽀는 무슨! 우리 둘이 명상이나 하자~

 

그리고 당신만 그렇게 말할수 있는게 아니다. 만약 남자친구가 "너도 사랑한다면 어느 정도는 양보할 수 있는거 아냐?"라고 반문한다면 뭐라고 할것인가? 그러니 괜히 사랑을 들먹이며 신체건강한 남자를 그깟? 스킨십하나 못참는 한심한 남자 취급은 이제 그만하자. 스킨십을 원치 않는 당신도 틀리지 않았지만 스킨십을 원하는 남자도 틀리지 않았다는것을 제발 좀 기억하자.

 

차라리 스킨십에 대해 타협점을 찾지 못한다면 차라리 이별을 택하는 것이 답이다. 스킨십을 거부하는 당신과 스킨십을 원하는 남자 둘 다 틀린 사람은 없다. 다만 둘이 같이 함께할 수 없을 뿐이다. 스킨십을 거부하는 당신의 고매한 신념을 폄하할 생각은 없지만 당신이 지키고자하는 신념은 당신이 생각하는것보다 훨씬 더 큰 희생을 요구한다. 그 희생은 당신이 짊어져야하는 것이지 상대방에게 희생을 요구해서는 안된다.

 

당신이 채식주의자라면 채식이라는 신념을 지키기 위해 대한민국에 몇 곳 없는 채식전문식당을 발품팔아가며 찾아다니는 것이 맞다. 제발 “손님은 왕이닌가!?”, “서비스 정신이 없구만!”, “따블로 계산할께!”등등의 떼를 쓰며 삼겹살집에서 채식주의자가 먹을 수 있는 음식을 찾는 짓은 그만해라.

 

저의 포스팅이 도움되셨다면 View on버튼(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추천은 바닐라로맨스에게 힘이 된답니다. 연애상담을 원하시는 분은 [착한일을 하면 연애가 쉬워진다] 를 통해 연애상담을 신청해주세요. 언제나 사랑하고 사랑받는 날들이 되시길, 당신의 사랑을 응원합니다.

평범남, 사랑을 공부하다.

닐라로맨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역시 현명한 대처가 필요하겠군요~~~ㅎ
    여자분도 그리고 남자분도~~
    서로 대화로 타협점을 찾는게 중용한건지도 모르겠습니다~ㅎ
  3. 앜ㅋㅋ 잘 읽고 가요 ~
    진짜 재미있게 풀어놓으셨네요.
    뭐든 남여가 가치관이 맞아야 오래가는 것 같아요.
  4. 글 재미있게 잘 보고 갑니다 ㅎㅎ
  5. 채식주의자 비유가 와닿네요..
    한가지 생각나는 점은, 옛날부터 같은 스킨십을 해도 여자가 나중엔 뭔가 불리한 (평판이나 소문같은 것) 분위기가 흐르는 경향이 있었죠.. 그에 대한 피해의식에서 스킨십을 원하는 남자를 원망하고 무조건적으로 거부하거나 지나치게 조심스러운 경우도 있을 거 같아요.. 요즘은 안 그럴 수도 있겠지만요..
    옛날 얘기 하는 저도 벌써 기성세대인가요? ㅠ
  6. 최윤정
    마구 팅기는거 너싫다는거.
    살짝 미련두며 튕기는거 관심있다는거.
    튕기는게 아니고 싫은거져.
    본인들이 좋아해서 들이돼서 반응안보이믄 튕기는줄 아는데
    그냥 싫은건데. 남자들이 지 좋아하면서 튕기는줄아는게 착각예여
    호감있는남자한테는 희망을 주면서 튕기져.
    어떤 떡뚜거비같은여자가 남자인 당신한테 들이되는데 당신은 그여자가 싫은데
    그여자 당신이 튕긴다생각하는거랑 동일하져.그냥 싫은건데
  7. 스킨쉽은 서로에게 정말 중요한거죠
    특히 사랑하는 사람들에겐...
    좋은글 잘보고갑니다^^
  8. 체리에이드
    무조건 피하는것만이 능사는 아니고 정 안맞으면 헤어질수밖에 없다는 생각에 동감입니다.
    무조건 자연스러운거라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시는데 그건 사람에 따라 다른거죠. 또 질색팔색하며 피하기만하는것 역시 상대방에게 모멸감을 주는 안좋은 방법이더군요.
    충분히 서로 얘기나누고 솔직하게 얘기하고 (상대의 기분 상하지않게) 조금씩 이해하려고 노력하는게 중요한 것 같습니다.
  9. 비밀댓글입니다
  10. 비밀댓글입니다
  11. 혼전순결녀일 경우 적당히 양보하란 말로 타협점을 찾게 할 순 없을거 같아요...
  12. 혼전순결녀일 경우 적당히 양보하란 말로 타협점을 찾게 할 순 없을거 같아요...
  13. 스킨쉽은 한쪽이 하고싶다고 해서 해주는건 아니죠; 아무리 그게 본능이라도 음식을 먹는게 아니라 스킨쉽인데.. 물론 무조건적으로 안돼!라고 하는건 좋지않지만 타협하고 원한다해서 여자분이 원하지도 않는데 하는건 아닌거같아요. 스킨쉽은 서로 원할때 하는거죠
  14. 원래 끼리끼리 만나는법 혼전순결은 혼전순결끼리 만나세요. 괜히 남자 변태 욕정남으로 만들지 마시고 제발 ㅡㅡ
  15. 남자의 본능을 멸시한다는게 맞는 표현인거 같네요..... 남자들 대부분 스킨십 거부할때 일명 현자타임이라는 불쾌한 기분이 확든다던데 먼가 강아지 삐진것 같은 느낌도 들지만 확실히 서로 사랑한다면 허용해주는게 맞는것 같아요.. 한쪽에서 간절히 원하는데 완강히 거부한다면 결국 헤어지는게 답이겠죠...
  16. 이혜진
    다이어트랑 배고픔에 비유한건 완전 기분 나쁜 비유네요.
    그건 적어도 타인한테 민폐는 안 끼치잖아요. 스킨십은 타인에게까지 영향을 주고 심하면 범죄까지 이어지기 때문에
    너무 당연하게 보는 것도 말이 안됩니다. 이해는 가지만 존중해줘야한다는 건 무슨 인권존중같은 맥락으로 얘기하셔서 어이가 없네요. 이별은 저도 동의하는 방안이지만요.
    • 필명
      2017.08.21 08:07 [Edit/Del]
      가벼운 스킨십도 멸시하면 왜 만나??
      사랑에서 나온 행동이 더럽게 느껴지면 왜만나는거여..
      재력보고 만나나? 이러려고 만나는건지 사랑해서 그러는건지 정도는 구분할 수 있을만큼 성숙하지 않나보네...
      그럴거면 그냥 독신으로 사는게 정답이지..
  17. 어이없음
    댓글중 이기적인 여자들이 몇몇보이는구나. .
    그냥 남자한테 피해주지말고 제발 평생 독신으로 살길...
  18. 다이어트 비유
    뭐 적당한거 같은데?ㅋㅋㅋ 뭘 피해를 안준다니 뭐니 그런 생각할꺼면 애당초 둘은 안맞는거지.
  19. ㅇㅇ
    그냥 안맞는거임. 여성분들, 연인관계 유지하려고 억지로 하는짓 절대로 하지마십시오. 그냥 이별하십시오.
  20. 그러게
    그러게ㅋㅋㅋ괜히 한쪽만 힘들고ㅋㅋㅋ이상한 사람 취급좀 하지마라 다른여자한테 그러는것도 아니고 내가 좋아하고 사랑하는 여자 한테만 스킨쉽을 하고 애정을 나누갰다는데 그런것도 안받아 주는거년 참..ㅋㅋ남자가 양보하고 양보를 하면 그게 당연한 건줄 알고 그러는 여자들이 있단말이야ㅋㅋㅋ남자 힘든건 생각안하고 지들만 생각함ㅋㅋㅋ
  21. ㅇㅇ
    남자의본능 본능거리면서 여자의본능은 생각안하시나여... 여자도 성욕있는데 ㅋㅋㅋ 그리고 지 본능과 욕구도 조절못하면 사람인가. 게다가 성욕은 타인과의 관계지만 식욕이야 지가 지입으로 먹는건데;; 남자의 본눙거리면서 정당화 시키는 남자는 ㄴㄴ
    • ㄱㄱ
      2019.07.12 13:47 [Edit/Del]
      그니까 끼리끼리 만나라는 거죠;; 여자 자기 주관때문에 애꿎은 남자 이상한놈 만들지 말구요(물론 진짜 이상할 경우도 있겠지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