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명하게 남자친구 바가지 긁는법현명하게 남자친구 바가지 긁는법

Posted at 2014.03.08 07:21 | Posted in 연애 연재글/광고와 연애

현명하게 남자친구 바가지 긁는법 

최신 스마트폰의 터치센스마냥 섬세한 여자 입장에서 남자란 핸드폰으로 치면 달리는 차안에서는 터지지도 않는 시티폰과 같다. 속으로 "원래 남자가 다 그렇지..."라며 참을 인자를 수천번 씹어삼켜보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오빠! 계속 이럴거야!?"라고 자신의 불만을 터뜨리며 바가지를 긁을 수 밖에 없다. 바가지를 긁는것까지는 좋다. 하지만 하나만 명심하자. 남자친구가 지금은 온순한 양처럼 보일지 몰라도 당신이 한계 이상의 바가지를 긁으면 흥분한 브루스 배너처럼 헐크로 변해버릴지 모른다. - BAND-AID광고

 

 

성격이 아니라 참는거다.

남자친구에게 이별통보를 받았다며 내게 단박에 재회를 이룰수 있는 마법의 주문을 요구하는 이별녀들은 한결같이 말한다. "저는 불만이 있으면 바로바로 말하는 타입인데 오빠는 말을 안하는 편이에요." 이게 무슨 "어머님은 짜장면이 싫다고 하셨어" 같은 말인가?

 

남자친구도 사람이다. 당신과 똑같이 당신에 대해 느끼는 불만이 수두룩 빽빽이고 당신이 "오빠! 자꾸 이럴래!?"라며 불평불만을 터뜨리면 당신처럼 하이톤으로 자신의 불평 불만을 늘어놓고 싶다. 그런데 왜 당신의 남자친구는 당신에게 한마디를 하지 않고, 더욱이 당신이 다짜고짜 화를 내도 참는걸까? 불만이 없어서? 자기가 잘못한걸 잘 알아서? 무슨 소리냐... 이 세상에 자기가 잘못해서 혹은 불만이 없어서 아무말 안하는 남자는 없다. (굳이 정확히 따져보자면 5%미만이다.)

 

당신의 남자친구가 당신에게 불평불만을 늘어놓지 않고, 또 당신이 불평불만을 늘어 놓아도 어떻게든 당신의 비위를 맞춰주는건 당신과 싸우고 싶지 않아서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그냥 참아주는거다. 다시한번 강조하지만 '참아' 주는거다. 여자입장에선 "남자가 다 잘못해놓고! 무슨!?"이라고 느낄지 모르지만 남자도 남자라는 타이틀을 떼고 말을 하면 당신이 깜짝 놀랄 정도로 여러가지 불만을 가지고 있다.

 

그러니 남자친구의 바가지를 긁을땐 꼭 명심해라. 당신이 보기엔 순도 100% 남자친구의 잘못이고 남자친구는 할말이 없을것 같은 상황이지만 남자친구는 남자친구 나름대로 하고 싶은말이 있다. 하지만 "남자니까!", "싸우기 싫으니까!", "내가 한번 져주는게 좋겠다!"고 생각하니까 참고 가만히 여자의 얘기를 들어주고 비위를 맞춰주는거다.

 

그런데 이것도 모르고 "오빠는 성격이 이러니까...!"라며 "할말있으면 해봐!", "오빠가 잘못한건 알아!?", "내말이 말같지 않아!?"라며 무조건 몰아세운다면 그 끝은 "미안하다... 나말고 좋은 남자 만나라"가 될수 밖에 없다.

 

남자는 참는다. 하고 싶은말이 있어도, 억울해도, 자기 맘이 그게 아니어도 설명하거나 따지지 않고 참으려고 한다. 그 이유는 당신을 사랑해서 일수도 있고 이런저런 이야기를 늘어놓는것이 구차하고 구질구질하다고 생각할수도 있고 당장 화를 냈다가 당신을 잃을지도 모른다는 생각 때문이든 하여간 참는다.

 

당신이 현명한 여자고 남자친구를 사랑한다면 아무리 남자친구의 행동이 답답하고 바가지를 긁고 싶어도 짜증을 내거나 화를 내지말고 "오빠... 나 요즘 ~것 때문에 속상해요..."라며 대화를 하자. 그래! 너무 속이 상하고 서운해서 짜증을 낼수도 있다 하지만 머릿속에서 만큼은 "아... 오빠도 할말이 있을텐데..."라는 생각을 하고 빨리 이성을 차리고 "오빠 내가 내얘기만 해서 미안해요... 요즘 너무 서운해서..."라며 늦더라도 대화를 시도하자.

 

잊지마라. 여자친구에게 "우린 정말 안맞는것 같아"라며 이별통보를 하는 남자의 80%는 밑도끝도 없이 남자친구에게 불만을 늘어놓고 무슨 일이든 남자탓을 하는 여자를 보며 질려버린 남자들이다. 숨이 막히는 한이 있더라도 대화를 포기하지마라. 남자는 평소에도 당신의 이해할수 없는 행동들을 따지지 않고 참고 있으니 말이다.

 

 

한계점을 파악하자.

그래... 뭐든 말로 공론화시켜서 문제를 해결하려는 당신에 비해 뭐든 좋은게 좋은거다 식으로 넘어가자는 남자친구의 방식이 마음에 안들수 있다. 또 남자친구가 어떤 잘못으로 당신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을수도 있다. 그래 참고 또 참아봤는데도 도저히 참을수 없다면 화를 내고 짜증을 내라.

 

다만 남자가 참을수 있는 한계점은 넘지말자. 앞서 말했지만 남자는 일단 참고 본다. 하지만 남자도 사람인지라 한계가 있다. "야! 너도 예전에!", "그건 그런게 아니라!", "야이XXX!" 말들이 입안에서 혀끝에서 탭댄스를 추지만 억지로 참고 있는데 그 한계점을 넘어서면 남자입장에서는 더이상 당신에게 순한 양일수가 없다.

 

큰소리를 지르고 때론 욕설을 할수도 있고 궁극적으론 "아!!! 진짜 그래! 헤어져주면 될거야냐!"라는 말이 튀어나올수가 있다. 이게 잘했다는게 아니다. 하지만 당신이 그렇듯 남자친구도 사람이기에 극도의 흥분상태에서는 이성적일수가 없는거다.

 

만약 당신이 바가지를 긁고 있는데 남자친구가 숨을 길게 내쉬며 눈을 감고 있거나 당신을 외면하고 먼곳을 바라보는 제스쳐를 취한다면 누가 더 잘못을 했든지 연인관계를 끝낼 생각이 아니라면 목소리를 낮추고 상대를 진정시키는데에 집중해라.

 

 

바가지를 긁어도 현명하게 긁어라.

이런 나의 조언들에 어쩌면 당신은 "왜 잘못은 남자가 했는데 제가 노력을 해야하나요?"라고 따지고 들지 모르겠다. 그래, 당신의 말이 맞을지도 모른다. 다만 어떤 선택을 하든 그 선택에 따르는 결과를 한번쯤은 생각해보고 또 그 결과에 책임을 지자.

 

밑도 끝도 없이 남자친구의 잘못을 추궁하고 바가지를 긁었으면 그것에 질려 당신에게 이별통보를 하는 남자친구도 있는 그대로 이해해주면 그만이다. 하지만 당신은 그렇게 쿨하게 이별을 받아들일수 있는가? 누가 잘했고 누가 잘못했고를 따지기 전에 당신이 진정 원하는것이 무엇인지를 냉정하게 따져봐라.

 

그렇다고 당신에게 남자처럼 다 덮어두고 무조건 참으라는것도 아니다. 남자친구에게 섭섭한일이 있다면 말을 해라. 일단 대화로 해결을 하려고 해보고 그래도 안돼면 짜증을 낼수도 있다. 여자는 짜증 좀 내도 괜찮다. 남자는 기본적으로 여자의 짜증을 어느정도는 받아줘야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으니 말이다.

 

다만 아무리 섭섭하고 짜증나고 화가나도 딱! 남자가 이성을 잃기 직전의 선만 지켜라. 남자가 이성을 잃고 막나가려고 한다면 그때만 살짝 쪼그라들어줘도 남자는 금방 연애체력을 회복하고 당신의 짜증폭격을 받아주며 당신의 비위를 맞춰줄것이다.

 << 손가락누르면 솔로탈출 재회성공!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지지바
    어제 남자친구가 술을 많이 먹구 찾아왔는데 내 머리카락이 아닌 다른여자 머리카락이 등과 옷사이에서 나왔었죠..
    술이 취해서 자기가 무슨 말을 하는줄도 모르고 그냥 우리 엄마 머리카락이라고 잡아때는데.. 우선 재웠습니다.
    그리고 오늘 전 출근했고.. 이걸 어떻게 얘길 풀어나가야 하나... 엄청 고민하구 있는데..

    오늘의 주제가 딱!!!!!
    다다다다 쏘아 붙일려구했다가 우선 다시 한번 마음을 가라앉히고..
    차근차근 왜 그 머리카락이 거기 붙어있었는지부터 물어봐야겠네요..
    현명한 여자친구 되려면 가슴에 사리를 안고 살아야 될거 같아요..ㅠㅠ
    • 20
      2014.03.09 19:24 신고 [Edit/Del]
      셔츠같이 안쪽에 입는 옷이면 몰라도 코트같이 바깥에 걸치는 외투들은 그렇게 머리카락이 잘 붙곤 한대요. 저도 여자면서도 잘 몰랐던 사실인데 머리카락이 그렇게 어디에 잘 붙는 애라더라구요 ㅋㅋㅋ 그래서 혼자 사는 남자 집에도 간혹 여자머리카락이 나오고 그런대요. 코트에 달라붙기도 하고 비닐봉다리에 붙어 따라오기도 하고 ㅋㅋ 의심부터 하지 마시고 일단 남친을 믿어보세요. 외도를 의심하기엔 머리카락은 너무 약한 증거인것 같아요. 키스마크정도는 되야 ㅋㅋㅋ
  2. 김유미
    아 저는 남친이 여자들처럼 행동을 해요.ㅎㅎㅎ
    여자보다 수다도 많고... 주위 분들이 인정한 정도면 말 다한거죠.ㅎㅎㅎㅎ
    제가 남친땜에 비구니스님이 될거같은 기분이에요.ㅎㅎ
  3. 비밀댓글입니다
  4. 자지가x 자기가
    오타가거슬려요
  5. 때론 필요하지만 현명하게 잘 해야 겠어요^^
    배워갑니다. 늘 행복하세요!!
  6. 왕초보
    바닐라 로맨스님은 은근 변태셔서
    의도된 오타일수도 있습니다...ㅎㅎㅎ
  7. 결혼3년차
    그냥 다 성격이자. 이런사람 저런사람 있고 받아주는 사람 안받아주는 사람있고 따지는 사람 그냥 내비두는 사람있고 각각 다 다른 성격들인데 왜 굳이 남자라는 하나로 묶어서 풀어가려하는지..
  8. asdasd
    내용은 괜찮은데 핀트가 이상한데 왜 남자는 잘못을 저질르고 여자는 잘못을 안저지르는것처럼 가는거지;;? 바가지를 긁는다는 제목도 좀;
  9. 덕분에 좋은글 너무 잘 보고 가는군요^^
    감사합니다`
  10. 긍정
    "만약 당신이 바가지를 긁고 있는데 남자친구가 숨을 길게 내쉬며 눈을 감고 있거나 당신을 외면하고 먼곳을 바라보는 제스쳐를 취한다" 이때는 남자가 어떤 상태인건가요??
    • 2014.06.28 22:29 신고 [Edit/Del]
      전 여자지만
      싸움을 피하고싶은게 아닐까요..?
      바닐라님 글속에도 있지만 남자는 논리적인 반박을 못해서 피하고 싶어한다고 ㅠ.ㅠ 귀찮고 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