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남의 마음을 확실히 사로잡는 대화의 기술훈남의 마음을 확실히 사로잡는 대화의 기술

Posted at 2013.08.27 07:17 | Posted in 연애 연재글/연애관계론

 

 

훈남의 마음을 확실히 사로잡는 대화의 기술

남자와 여자사이에서 '말이 통한다'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나보다 더 절실히 느껴본 사람은 없을것이다. 처음 만났을때 떨떠름 하다가도 일단 입을 열고 '대화'라는것을 시작하고 나면 몇분 지나지 않아 지인이 되고 자리에서 일어날 때가 오면 "다음에 또 봤으면 좋겠어요~"라는 말이 절로 나오는 기적을 자주 체험하다보니 대화의 중요성을 원치않았지만 뼈저리게 느낄수밖에 없었다. 그렇다면 상대방에게 호감을 주고 "우리 잘 통하는것 같아요!"라는 느낌을 주려면 어떻게 해야할까?

 

그녀는 23명의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그들의 재산을 가로채고 사기 결혼까지 일삼은 사람과 인터뷰를 한 적이 있다. (이 인터뷰가 교도소에서 이뤄졌음을 밝힌다.) 그녀가 그 사기꾼에게 여자의 마음을 사로잡은 비결이 무엇이냐고 물어보자 그는 다른 기술은 아무것도 없다고 했다. 그는 그저 그 여자에 대해서만 이야기 했다고 말했다.

 

"바로님 소개팅가서 무슨 얘기해야해요!?" 상담을 하면서 많이 듣는 얘기면서도 들을 때마다 숨이 턱턱 막히는 이야기다. 남자를 만나서 무슨 얘기를 해야하냐니... 묶어 두었던 책꾸러미를 풀어서 '깔깔 최불암 유머 시리즈'를 찾아 선물해달라는 얘기일까? 소개팅이든 뭐든 사람을 만나서 무슨얘기를 해야할까? 당연히 상대방에 대한 이야기를 해야하는것 아닌가!

 

소개팅을 앞두고 재미있는 소재를 찾기위해 인터넷을 뒤지지 마라 어차피 상대가 관심있어하는것은 지난주 개그콘서트 내용이 아니라 자기 자신, 그리고 소개팅 상대에 대한 내용이다. 물론 이글을 읽고 있는 당신이 소개팅남 앞에서 "고갱님 많이 당황하셨어요?"라며 밑도 끝도 없는 드립을 치지는 않겠지만 "남자와 무슨얘기를 해야하지?"라는 고민을 하는것도 문제다. 앞서 말했지만 남자를 만났을때에는 남자에 관한 이야기만 하면 되는거다.  

 

나는 사람을 만나면 쉴새없이 입을 움직인다. 수많은 대화관련 서적들이 경청의 중요성을 말하건 말건 신경쓰지 않는다. 그렇게 혼자만 떠들면 상대가 지루해하지 않겠냐고? 다행이 그렇지는 않다. 왜냐하면 내가 쉬지않고 이야기하는 모든것은 내 앞에 앉아있는 상대에 대한 것이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상대에 대한 이야기를 어떻게 풀어내면 좋을까?

 

 

첫느낌을 통해 일단 넘겨짚어라.

상대에 대한 사전지식이 없다면 일단은 넘겨짚자. "책을 좋아하시나봐요!", "영화 많이 보세요?", "소주 좋아하시죠!?"라며 상대를 딱 봤을때 떠오르는대로 일단 넘겨 짚어보자. 당신이 넘겨짚은 말이 틀렸을까봐 걱정할 필요는 없다. 맞든 틀리든 당신이 하고자 하는것은 독심술로 상대의 속을 읽어내는것이 아니라 눈앞에 있는 상대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것이 목적이니 말이다.

 

만약 상대가 "아;; 저는 소주보다 맥주가 좋은데..."라고 말한다면 "아! 그래요!? 성격이 시원하고 깔끔하신것 같아서 소주나 사케쪽을 좋아하실것 같았어요!"라고 둘러대면 그만이다. (물론 이정도 애드립도 힘겹게 느껴진다면 몇가지 질문에 대해 준비를 해놓는것도 도움이 될수는 있다.)

 

 

거침없이 태클을 걸되 상대의 의견을 존중해줘라.

요즘 컨설팅을 받고있는 B양이 어떻게 하면 말을 잘할수 있냐며 하소연을 했다. "바로님! 저는 대화관련 서적에서 추천하는대로 대화를 할때 상대의 눈을 쳐다보고, 적절히 맞장구를 쳐주며 고개를 끄덕이고 하는대도 이상하게 남자와 대화를하면 말이 뚝뚝 끊기는 느낌을 받아요! 대체 왜그러는 거죠!?"

 

그 이유는 너무나도 간단했다. 그녀는 너무 교과서적인 대화를 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내가 어떤말을 해도 무한 긍정을 해주고, 너무 시종일관 진지한 눈빛으로 나의 이야기를 듣는 B양의 모습을 보며 내가 생각한"내 말을 잘 경청하고 있구나!"가 아닌 "이 사람 정말 내 얘길 이해를 하고 있긴 한거야?"였다.

 

혹시 당신도 그렇지 않나? 잘모르면서도 아는 척, 상대의 말이 맘에 안들면서도 좋아하는 척, 의견이 다르면서도 동의하는 척하며 어색한 대화의 기술을 사용하고 있지는 않냔말이다. 물론 당신은 상대에 대한 배려차원에서 혹은 호감을 얻기위해서 그런 교과서적인 대화를 하는지 몰라도 어떤사람이든 그런 교과서적인 대화의 기술에는 거부감을 느끼기 마련이다. 왜냐하면 모든 사람들은 자신의 말이 옳다고 생각하지만 한편으로는 나와 똑같은 생각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존재하지 않는다는것을 잘 알고있기 때문이다.

 

상대의 말에 끼어드는것을 너무 두려워말아라. 잘모르겠으면 "저기 그부분은 잘 이해가 안되는데요? 좀더 자세히 말해주세요~"라고 묻고, 상대의 의견과 자신의 이견이 다르면 "아, 그렇게 생각하세요? 저는 이렇게 생각하는데!"라며 당당히 자신의 의견을 밝혀라! 이런 태도가 혹 무례하기 비치지 않을까 걱정하지 마라.

 

무례한 대화는 상대의 이야기에 질문을 던지고, 다른 의견을 제시하기 때문이 아니다. 상대가 무례하다고 느끼는건 당신과 의견이 달라서가 아니라 당신이 상대의 의견을 듣지 않는다고 느꼈을때다. 그러니 얼마든지 중간에 말을 끊고 질문을하고 상대의 의견과 다른 의견을 제시해라! 다만 상대의 의견을 존중해주면 되는거다. 또한 이런 사소한 마찰은 자연스러운 대화를 이끌어내는것은 물론이며 서로를 보다 빨리 이해하고 서로의 개성을 빨리 파악하게 도와준다.

 

 << 손가락을 누르면 훈남(녀)와 소개팅이 들어와요~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평소에 귀를 뚫고 있는 것이 참으로 좋다고 생각합니다 .. ^^
  2. 의견 존중이 전 젤 중요한것 같아요~~ ^^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상대방에 대한 탐문...ㅎㅎ 소개팅의 목적이겠지요.
    조금씩 알아가면 되는거고, 너무 머리아프게 고민 안했으면 좋겠군요~ ㅎㅎ
  4. 노을향기
    소개팅에서 좋은 만남을 이어가는 제 주변의 사람들을 보면 답은 간단합니다.
    처음부터 솔직하게 자기 이야기를 하는 것 입니다.
    나는 어떤 사람이고 어떻게 살아왔고 꿈은 무엇이고 현재 내 상황은 어떻고.
    진실함을 통해서 상대의 감정을 이끌어 내야합니다.
    다른 애교, 내숭 다 필요없어요. 그런 것으로 여자를 선택하는 남자는 선택할 가치가 없습니다.
    (참고로 전 남자, 대신 친한 여자들이 많아요.)
    남자 역시 자신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하는 분을 만나세요.
    그리고 중요한 것은 들어주는 방법입니다.
    그냥 피동적으로 들으면서 리액션 취하는 것은 누가봐도 압니다.
    상대방의 이야기 속에 내가 주인공이 되어서 들어가보세요.
    소설보다도 즐겁답니다.
    이렇게 되면 자연스럽게 상대방은 나에게 말하는 것을 행복해합니다.
  5. 냥냥이
    글 자체가 교과서적인 것 같아 아쉽네요~
  6. 으음
    딸랑 2가지 스킬만 가지고 변화무쌍한 여자의 마음을 사로잡기를 바란다면
    천만의 말씀 만만의 콩떡 입니다.
  7. ㅈㅈ
    기술이 먹히면 뭐하나
    결혼하면 본성이 나오는데
    자신 그대로의 모습에 매력을
    느끼고 혹여 흠이 있더라도
    감당해 줄 수 있는 사람과 만나야지
    조작된 나를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면 나중에 부작용이 크다
    왜냐하면 사람은 관계가 가까워 질 수록
    내 자신을 상대에게 강요하게 돼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글로 연애를 배우지 말고 나를 이해하고 서로 맞추고 존중해 줄 것 같은 사람을 만나면 된다
  8. ㅈㅈ
    기술이 먹히면 뭐하나
    결혼하면 본성이 나오는데
    자신 그대로의 모습에 매력을
    느끼고 혹여 흠이 있더라도
    감당해 줄 수 있는 사람과 만나야지
    조작된 나를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면 나중에 부작용이 크다
    왜냐하면 사람은 관계가 가까워 질 수록
    내 자신을 상대에게 강요하게 돼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글로 연애를 배우지 말고 나를 이해하고 서로 맞추고 존중해 줄 것 같은 사람을 만나면 된다
  9. ados
    대전제를 않적어놨내.

    모든 발언은 니얼굴이 예쁘다는 가정하에 하는 말이다.

    못생긴년이 집요하게 말걸면 훈남이라도 죽빵날리고 싶다.
  10. 비밀댓글입니다
  11. 리조또
    연애뿐 아니라 다른 인간관계도 쓰일 것 같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