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후반이면 빨리 시집가야 할까?30대 후반이면 빨리 시집가야 할까?

Posted at 2017.02.06 14:07 | Posted in 연애 연재글/연애루저클리닉

30대 후반이면 빨리 시집가야 할까?

인생을 살아가면서 어떤 선택이 옳고 어떤 선택이 잘못되었다고 할 수 있을까? 각자 나름의 장단이 있는것인데 말이다. 또한 안달낸다고 달리 수가 생기는것도 아니지 않은가? 그러니 마냥 조급하기 보다는 여유를 가지고 꾸준히 마음의 문을 열고 호기심을 가져보는건 어떨까?



30대 초반까지 성공이라는걸 해보고 싶다는 마음에 정말 잠도 줄여가며 노력을 해서 지금은 30대 후반에 대기업 차장이 된 나름 능력있는 30대 후반의 여자입니다. 문제는 연애인데요... 성공에만 매달려 살다보니 막상 연애다운 연애를 못했네요... 30대 중반 부터 이러다가 큰일 나는거 아닌가 싶은 생각에 닥치는대로 소개팅을 해봤지만 바로님 말씀대로 내가 마음에 드는 분과는 잘 안되고 내가 마음에 안드는 분에게만 연락이 잘 오더라고요... 말씀대로 제가 애매한 탓이겠지만요...

그러다 보니 처음 몇번 만나다보면 자연이 연락이 끊기는 패턴이 계속 되고 있네요. 최근에는 조건도 괜찮고 비주얼적으로도 나쁘지 않은 분을 만나고 있긴 한데... 아무런 마음이 안들어요... 함께있으면 지루하고 답답하달까요...? 다만... 제 고민은 제가 나이가 있다보니 저를 좋아해주는 사람을 만나서 빨리 결혼을 해야하는건지... 아니면 평생의 동반자이니 길게 생각해서 그래도 만나면 설레는 남자를 기다려야하는 것인지 모르겠어요... 정말... 어릴때 연애좀 많이 해볼걸 그랬네요.

뒤늦게 연애의 중요성을 깨달은 S양


사실 S양의 고민에 답이 어디있겠는가? 대충 맞춰서 결혼을 했는데도 막상 결혼하고 보니 너무 잘 맞아 행복할 수도 있고, 오랫동안 알아보고 설레는 사람과 결혼했다가 그 사람이 바람이 날 수도 있는것 아닌가? 어떤 선택을 하든 그 선택이 어떤 미래를 가져올지 우리는 알수 없는 것인데, "대충 빨리 결혼하는게 좋을까? 아니면 늦더라도 신중한게 좋을까?" 라는 고민에 빠져 있다면 결국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고민만 하다가 허송세월을 보내지는 않을까? 


S양이 어떤 선택을 해도 좋지만 그 선택을 하는 관점에 대해서는 조금 더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S양은 나 좋다는 사람을 만나서 빨리 결혼을 할지 아니면 좀 더 설레는 사람을 기다려볼지 고민을 하고 있는데... 일단은 S양을 좋다고 빨리 결혼하자며 혼인신고서를 들고다니는 남자가 있는지 부터 따져볼 일이다. 지금 S양이 만나고 있다는 조건은 나쁘지 않지만 아무 느낌없다는 남자는 S양이 결혼하자고 하면 냉큼 신분증과 인감도장을 꺼내들까?


S양이 못났으니 정신차리라는 뜻이 아니다. 막연하게 조급해하고 어떤 선택을 하려고 고민을 하기 보다는 조금 여유를 가지고 천천히 접근을 해보자는 거다. 당장 "결혼을 언제해야할까?"라는 고민을 하기보다는 "사랑이라는게 뭘까?"라는 고민을 해보는건 어떨까?


30대 후반에 "사랑이 뭘까?"라는 고민을 하기에는 조금 늦은 감이 있을지 모르겠으나 30대 후반에 이미 대기업 차장이라는 나름의 인생의 성공을 이뤘다면 이제부터는 새롭게 스킨스쿠버 동호회에 들어가 스킨스쿠버에 대해 천천히 배워가는 것처럼 사랑 그리고 연애라는 것에 대해 천천히 배워보고 느껴보는것은 어떨까?


단순히 소개팅을 많이하고 많이 사겨보라는게 아니다. 어떤 사람을 만나도 이 사람은 결혼할 만한 사람인지 끌리는 사람인지 딱딱 나누기 보다 "이 사람에게는 어떤 매력이 있을까?" 하는 마음으로 작은 인연도 소중히 하면서 말이다. 


너무 느긋한 소리라고 생각할지 모르겠으나. 사실 이보다 더 서두르는 것이 오히려 더 위험하지는 않을까? 연애 혹은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를 어떻게 이끌어 갈것인지 트러블의 상황에서는 어떻게 대처해야하는 것인지에 대한 나름의 고민을 해볼 시간도 필요할 테니 말이다.

신간! '연애는 광고다' 책정보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1213841

 

이별재회지침서 '다시 유혹 하라'책정보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0355932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비밀댓글입니다
  2. 어드바
    "조건도 괜찮고 비주얼적으로도 나쁘지 않은 분" 이러한 조건이 걸려 있는것이 어쩌면 본인의 어떤캐태고리에 맞춘후에 선택적으로 사귀려는마음이 있어서 더 힘들수도 있을것같네요. 동연배 같은직급의 남성들은 주변에서도 보면 이미 30대 초반에 길게보고 부족하더라도 맞춰가며 살겠다는 각오로 이미 결혼후에 아이들이있고 이제10년이네 대학보내자이렇더라구요. 반대로 아이를생각하지 않는다면 실례로 차장을 넘어서서 사장자리까지 가신분을 보았고 후에 조건에맞는 남자를 만나서 사는분도 있고요. 무엇이 본인삶에 가장 중요한지를 결정하고 결정햇다면 소신것 사는것이 좋을것같네요. 개인적으로는 삶과 시간 그리고 그한순간을 보내면서 최대한 많은추억을 가족구성원이 옆에서 숨쉬고 있을때 그들을 만져볼수있을때 함께하는것에 올인했습니다 가장으로서 돈버는기계가아닌 가족의 한사람으로서 살았다는 기억을 남기고 싶어서요. 나이가 들면서 돈과직급은 영원하지않다는것을 많은사람들을 보면서 깨닫게되어서 몇자 적어봅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