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있는 남자를 좋아하는 여자, 어떡해?여친있는 남자를 좋아하는 여자, 어떡해?

Posted at 2014.06.08 07:15 | Posted in LOVE/LOVE : 남자의 심리

여친있는 남자를 좋아하는 여자, 어떡해?

S양은 지금 상황을 타이밍이 맞지 않아 안타깝게 이뤄지지 못하는 불행한 커플 쯤으로 생각하고 있는것 같은데... 내가 보기엔 임자있는 남자의 뻔한 멘트에 S양만 죽느냐 사느냐 햄릿처럼 고민하고 있는것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S양이 느꼈던 그 애절한 달콤함... 정말 S양의 생각처럼 애절하고 달콤한 썸일까?

아... 그는 여자친구가 있는데...

 

 

좋아하는 감정은 감출수 없다.

아는 분의 소개로 작은 회사에 들어갔다가 그(이하 K군)를 알게 되었어요. 저보다 3살이나 많았지만 관심사가 비슷하여 얼마지나지 않아 일끝나고 치맥을 같이할정도로 급속도로 친해졌죠. 하지만 그에겐 여자친구가 있어요. 처음엔 친구로 지내는것만으로도 만족했지만 그와 가까워질수록 가져선 안될 생각들이 들더라고요.

그러던중 제가 마음정리를 하려고 혼자 전주여행을 가려고 했는데 그가 자기도 전주가보고 싶었다고 둘이 같이가자는거에요. 저는 저를 정말 편하게 생각하나보다... 생각도 들고 씁쓸해서 괜찮다고 혼자 다녀왔는데...

 

S양아, S양은 K군을 최대한 친구로 대하려고 했겠지만 K군은 S양이 말을하지 않아도 S양이 자신을 좋아하면서 아닌척 친구로 지내려고 한다는걸 귀신같이 눈치를 챈거다.

 

그렇기 때문에 여자친구가 있으면서도 퇴근후 단둘이 치맥을 즐기고 무엇보다 S양이 홀로 여행을 가겠다는데 능구렁이처럼 끼어들려고 하는것이다. S양은 "아니! 어떻게 알았지!? 난 티낸게 없는데!?"라고 생각하겠지만 난 보지않아도 알겠다.

 

분명 K군이 먼저 "S양~ 퇴근하고 간단하게 치맥한잔 어때?"했을것이고 S양은 티를 안낸다 했겠지만 닭다리를 뜯으면서 K군에게 "아... 당신과 함께해서 너무 좋아... 하지만 당신은 여자친구가 있잖아..."라는 애매한 눈빛을 보냈을거다. (그러니까! K군이 여자친구도 있으면서 당당하게 같이 여행을 가자고 하지!)

 

"난 그런적 없어요!"라고 말하겠지만... 그건 S양이 자신의 모습을 객관적으로 볼수없어서일뿐 만약 둘이 치맥을 먹으며 대화를 나누던 그 순간을 동영상으로 촬영해서 S양에게 보여준다면 S양 조차도... "어머... 얘 이 남자 좋아하네..."할거다.

 

좋아하는 감정은 감출수 없다. 그런 의미에서 K군은 좋은 친구일수가 없는거다. 뻔히 자기를 좋아하는걸 알면서 여자친구가 있는 상태로 능구렁이처럼 애매한 관계를 연출하고 있지 않은가?

 

 

남자의 헛소리에 대답하는순간 걸려든것이다.

그러다 며칠전 둘이서 포장마차에서 술을 마시다가 그가 그러더라고요... "사실 니가 너무 좋아...  여자친구가 있으면서 이러면 안되는건데 하면서도 자꾸 니생각이나 왜 하필 지금 만났을까... 하는 생각도 들고..." 이 얘길 듣고 정말 흔들렸지만 그러면 안된다는 생각에 둘다 좋은건 이기적인 선택이라고 둘중에 하나만 선택하라고 이건 아니라고 단호하게 거절을 하고 연락을 끊었어요. 하지만 여러방법으로 연락을 해오는 그 때문에 희망고문을 당하는 지금 너무 괴로워요...

 

S양은 "단호하게 거절했어요!"라고 말을 하지만... 잘 따져보자... 저게 정말 단호한 거절인가? "넌 여자친구가 있잖아!"라고 말은 하고 있지만 결국엔 "그래도 난 니가 좋아..."라는 뉘앙스지 않은가? 뻔히 여자친구가 있는걸 알면서도 흔들려하는 여자를 K군이 포기할리가 없다. 이상태로도 충분히 S양을 흔들수 있고 애매한 썸관계를 유지할수 있는데 왜 포기를 하겠는가?

 

자신을 좋아하는 여자의 마음을 가지고 놀며 여자의 눈에서 눈물을 뽑아내는 양XX들은 K군과 비슷한 말을 입에 달고 산다. "여자친구가 있지만 네가 좋아...", "네가 좋지만 지금 누굴 사귈 상황이 아니라서...", "다른 친구보다 조금더 가까운 특별한 친구가 되고싶어..." 등등... 이런 말같지도 않은 말을 뻔뻔하게 하는 이유는 간단하다.

"말은 싫다고 하면서 이미 눈동자가 흔들리고 있지 않은가?"

 

"여자친구가 있지만 니가 너무 좋아..."라는 K군의 강아지소리에 S양이 했어야할 말은 "그런게 어디있어... 둘중 하나 정해!"가 아니라 "다시한번 말해봐 녹음해서 니 여자친구한테 보내주게"다. 이렇게 말했다면 K군은 얼굴에 경련을 일으키며 줄행랑을 쳤을텐데... S양이 자꾸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니 K군이 집요하게 S양을 흔드는거다.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 싫다고 연락을 끊으려는 S양에게 집요하게 연락을 하는걸 보니 K군 그X도 참... 질떨어진다...)

 

 

임자있는 남자는 사람취급 안하는게 정신건강에 이롭다.

계속 연락이 와서 자기도 너무 힘들다고... 여자친구를 정리하고 싶지만 뭐라 말을 해야할지도 모르겠다고 하네요... 그냥 친구로라도 지내자는데... 바로님 글 보면 여자친구가 있어도 다른 여자를 진심으로 좋아할수도 있다고 하던데... 그는 어떤마음이고 저는 어떻게 하는게 맞을까요...?

 

뭘 어떡하긴 어떡하나? 한마디면 정리될일을 빨리 K군에게 이렇게 말해라.

"한번만더 카톡하면 캡쳐해서 페이스북에 공개할테니까 그렇게 알아"

 

혹시 K양을 향한 마음이 진심은 아닐까 하고 기대를 하고 있나?

꿈깨라! 만약 K군이 진심으로 S양을 생각했다면 여자친구와 이별을 했든

적어도 괴롭다며 연락을 끊는 S양을 위해 조용히 사라져줬을것이다.

 

물론 0.000001%의 확률로 진심일수도 있다.

하지만 진심이라고 해도 K군은 패스하는 편이 S양의 정신건강에 좋다.

아무리 진심이고 K군이 여자친구와 헤어지고 S양에게 왔다고 해도.

K군에게 울며 매달리는 여자친구를 보며 연민을 느낀 K군

또 애매하게 양다리를 걸칠게 분명하니 말이다.

 

S양아, 진심이든 아니든 여자친구있는 남자는 패스하자.

S양의 시각에선 안타까운 운명의 장난같겠지만 S양을 모르는 3자가 보기에는

조강지처두고 바람난 X과 속없이 그 X의 꼬임에 넘어간 여자일뿐이다.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저번주에 모 프로그램에서 동엽신이 그러더군요. 단호박 처럼 거절을 해야 상대방은 그만 둔다고. 이렇게 ...
    '(목소리 착 깔고)하지마 .. 이 새x야....'
    보고 빵터졌는데 ㅋㅋㅋㅋㅋㅋㅋ그렇게 하지않으면 남자입장에서는 좋으면서 튕긴줄 안다구요!
  2. 김은지
    이런 남자 만나면 안돼요!!
    바닐라 로맨스님이 속 시원하게 말해주셨네요ㅋㅋ
  3. 비밀댓글입니다
  4. 잔인해
    그런가요?ㅋㅋㅋㅋㅋ 아니 왜들 그렇게 복잡하게 살지 결혼한것도 아니고 연애하는데 뭐어때 ㅋㅋㅋㅋ 아니 꼭 보면 여친있는 그새끼는 나쁜놈되고 나는 펑펑 우는 비련의 여인이 되야만해?ㅋㅋㅋ 남자쪽에서 자기를 그렇게 보면 여자도 그남잘 그렇게 보고 즐기면되지않나? 아..그게 안되서 그런건가?ㅋㅋㅋㅋ 인생들 복잡하게사네 그 상황상황을 그냥 즐기세욬ㅋㅋㅋㅋㅋㅋ 내 앞길 살날 고민 생각하기도 벅찬데 남자고민 왜함?
  5. 비밀댓글입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