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나타난 훈남! 당신이 해야할 일은?갑자기 나타난 훈남! 당신이 해야할 일은?

Posted at 2014.04.03 07:21 | Posted in LOVE/LOVE : 남자의 심리

갑자기 나타난 훈남! 당신이 해야할 일은?

기회는 준비된 사람에게 온다지만 연애에서 만큼은 그렇지 않은가 보다. 외롭다 외롭다 샤우팅을 해보고 주변에 훈남없나 눈에 야시경을 달아보아도 보이지 않던 그 훈남은 꼭 당신이 생각지 못했던 곳에서 생각지 못했던 방식으로 당신의 앞에 나타나곤 한다.

안녕? 이쁘니?

 

 

그 사람과 엮여 있는 사람들과의 관계를 철저히 점검해라.

친구와 술을 마시고 있는데 친구의 지인이라며 한 남자가 왔어요. 참고로 제 친구는 여자고 3년된 남자친구를 만나고 있었죠. 그날은 셋이서 재미있게 술을 마시고 이야기를 나눴는데 그날 이후로 제 친구에게 저를 불러서 같이 놀자고 했다고 하더라고요.

 

S양 입장에서는 친구가 이미 남자친구가 있는 상태이며 "혹시... 니가 호감 있는데 내가 눈치없이 끼는거아냐?"라는 물음에 친구가 "그랬으면 내가 널 왜 불렀겠어~ 오바하지마!"라고 말했다고 뭔가 안심하는 눈치인데... 사람일이란 모르는거다.

 

아무사이도 아닌데 3년씩이나 사귄 남자친구가 있는 여자가 딴 남자와 하루에도 수십분씩 통화를 하고 카톡으로 매일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가끔씩 만나 술을 먹는다? 정말 아무사이가 아닌지 친구의 3년사귄 남자친구에게 물어보도록하자. 과연 남자친구는 "ㅎㅎㅎㅎ S양도 참~ 내 여친이 아무사이도 아니라는데 왜그래~"라고 말해줄까?

 

"남자친구도 있는데 왜그러겠어?"

"물어봤는데 아니라잖아~"

"좋아하면 왜 날 불렀겠어~"

라고 생각하며 대수롭지 않게 여기지는 말자.

친한 지인의 소개로 만난 남자가 알고 보니

지인의 썸남이었던가 지인을 짝사랑하는 사이였다는 사연이 얼마나 흔한줄 아는가?

여자지인의 남자친구의 친구가 아니라면 일단 촉을 세워

지인과 훈남의 관계를 보다 주시할 필요는 있다.

 

 

무조건 먼저 연락해라.

아직 세번밖에 못만났는데 먼저 연락하면 이상하게 보이겠죠? 전화번호는 서로 교환은 했는데... 마땅히 할말도 없는데 먼저 연락하기도 그렇고... 이왕이면 먼저 연락을 해주면 좋으련만... 기다리는것도 참 고역이네요;;; 

 

솔직히 이상하다. 꼴랑 세번밖에 안만났고 무엇보다 소개팅도 아니고 지인을 껴서 셋이만난 사이일 뿐인데 먼저 연락을 하다닛! 그 얼마나 이상한 일인가!? 그런데 어쩌겠는가 그렇게라도 안하면 답이 안나오는것을...

 

물론 훈남이 S양을 자신의 소울메이트라고 여겼다면 분명 실례를 무릎쓰고서라도 처음본 자리에서 바로 에프터를 신청했을것이다. 하지만 먼저 연락이 없다고 모두 관심이 없는것은 아니다. 훈남이 마음에 든다는 S양 조차도 지금 연락을 망설이고 있지 않은가?!

 

어떤 사람을 만나고 느낌이 좋았다면 "어떻게 아녀자가 먼저 연락을..."이라는 조선시대 마인드는 따위는 던져버리고 일단 연락하자. 물론 S양 입장에서는 쉽지 않은 일이겠지만 혼자 침대에 누워 수만가지의 경우의 수를 따지는것 보다는 훨씬 쉬운 일이다.

 

대뜸 "저 사실 훈남씨가 너무 좋아요!"라고 고백을 하라는것도 아니다. "잘 들어가셨어요?"라는 간단한 문자라도 좋으니 던져봐라. S양에게 호감이 있다면 사소한 문자로 시작하여 자연스레 에프터로 이어질것이다.

고민하지말고 연락하자. 혼자 고민한다고 누가 알아주는것도 아니지 않은가?

 

 

연애 초반에는 머리를 쓰는게 맞는거다.

친구가 약속에 늦어 훈남과 둘이서 먼저 만난적이 있는데 제게 잘 맞춰주며 말을 막힘없이 잘해주더라고요. 제가 사는곳에 안 좋은 추억이 있다며 뭐라 하기도 하고, 자신의 취미에 대해서도 얘기해주고...

 

사랑에 빠진 사람들의 대부분은 S양과 똑같이한다.

"저를 좋아하는 걸까요? 먼저 말을 걸어주고 맞춰주기도 하고 또 한번은... 블라블라~"

어떻게든 상대가 자신을 좋아하는것 같다는 증거를 끌어모으는데

정작 중요한건 상대가 당신을 얼마나 좋아하는지가 아니라

이렇게 호감의 증거를 끌어모으는 당신은 이미 상대에게 푹 빠진것이라는 거다.

사랑에 빠진다는 것은 분명 달콤한 일이다.

하지만 그 달콤함은 당신의 현실감각을 마비시키고 당신을 소극적으로 만들뿐이다.

호감을 느꼈는가? 그렇다면 사랑에 빠지지말고 일단 머리를 쓰자.

물론 머리를 쓰란 말에 거부감을 느끼겠지만

무대책으로 여기저기 들쑤시고 다니면서 민폐녀 소리를 듣느니 연애 초반에는 머리좀 써도 괜찮다.

 

누군가 당신을 좋아하는것 같다는 느낌이 들었다면

상대의 호감에서 호감의 증거를 찾아내려고 하지말고

간단한 실험을 통해 현재의 상황을 파악해라.

"어랏? 요놈이 지금 나한테 끼부리는건가?"

라며 가설을 세운다음

"만났을때만 친한척하고! 안만날땐 연락도 없고 그러기에요~?"

"제가 영화표 두장을 선물하면 누구랑 보실거에요?"

"가끔은 먼저 만나자고 해주세요~"

따위의 말들을 던지며 상대의 반응을 지켜보자.

 

연애의 달콤함에 취해 상대에게 푹 빠지는건 서로 손가락 걸고 "우리 오늘부터 사귀는거야~"라고 말한뒤에 해도 늦지 않다. 연애에 머리를 쓰는것을 부정적으로 생각하지 마라. 당신이 상대를 좋아한다고 다 되는게 아니지 않은가? 당신이 아무리 좋아한다고 해도 상대가 준비되지 않았다면 당신의 사랑은 상대에게 부담 그 이상도 아니다. 지켜만 보지말고 어떤말이든 툭! 던져봐라. 그러면 당신도 상대의 마음을 알수 있다.

  << 손가락누르면 솔로탈출 재회성공!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개코냐옹이
    ㅎㅎㅎ 미소로 잘보고 갑니다 .. ^^
  2. 아하~ 가만히 있지만 말고 움직여야 겠군요~
    먼저 연락하고 머리를 써야겠어요^^
  3. "만났을때만 친한척하고! 안만날땐 연락도 없고 그러기에요~?"
    "제가 영화표 두장을 선물하면 누구랑 보실거에요?"
    "가끔은 먼저 만나자고 해주세요~"

    이런 말을 능글맞게 잘 하는 여자가 되고싶습니다..흐규규ㅠㅠㅠ
  4. 포에버든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5. 꺅, 달달해요! 제가 다 입가에 미소가 지어지네요. ㅎㅎㅎㅎㅎ 모두들 화이팅!
  6. ㅋㅋㅋ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역시 적극적으로 움직여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