싫다는데 자꾸 들이대는 남자 대처법싫다는데 자꾸 들이대는 남자 대처법

Posted at 2012.04.04 06:30 | Posted in LOVE/LOVE : 남자의 심리

손가락 안누르면 솔로.

 

싫다는데 자꾸 들이대는 남자 대처법

전혀 남자로 느껴지지도않는데 자꾸 들이대니까 미치겠더라구요 저랑끝나는시간도다르고 집방향도 다른데 자꾸 기다렸다가 같이가려구하고 자꾸 커피마시러 가자고 하고계속 거절했습니다ㅡㅡ [중략] 

언제 고백을 해올지 너무 두려운데ㅠㅠ 당연히 저는 거절할거거든요 몇달 알바를 같이해야할앤데 어색해지고 일하는데 이런게 방해될까봐 고민되네요 정말 당장알바를그만두고싶은마음이 굴뚝같구ㅠㅠ 진짜 마음애도 없는남자애가 믿도끝도 없이 들이대니까 사람미치겠더라구요 좋게 그남자애 마음을 거절하는 방법이없나요?????? ㅠㅠ 정말고민입니다.
대책없이 들이대는 남자때문에 생업을 포기하고싶다는 H양...ㅜ_ㅜ

 

연애를 하다보면 내가 좋아하는 사람을 유혹하는것보다 더 곤욕스러운 상황이 있는데, 바로 내가 싫어하는 사람이 자꾸만 자신에게 찝쩍댈때이다. 마음같아서는 한대 쥐어박아서라도 그만하라고 하고싶지만, 사회생활이라는게 어디 그리 만만하던가, 대부분은 찝쩍남들은 이런 저런 관계들로 엮여있는 통에 속시원하게 "난 니가 싫다고!"라고 말할수 없게한다. 자꾸만 싫다고 거절해도 들이대는 찝적남 대체 왜그러는 것일까?

제 사랑을 받아주세요!

 

찝쩍남은 당신의 감정따윈 생각하지 않는다.

찝쩍남에게 고통받는 여자들의 가장큰 실수는 "찝쩍남에게 상처주지 않고 거절하는 방법은 없을까?"라고 생각한다는것이다. 물론 찝쩍남 중에서도 타고난 무신경으로 당신이 내뿜는 거부의 아우라를 못느끼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의 경우, 찝쩍남들은 애초에 당신의 감정따윈 생각하지 않는다.

남자의 눈에 하트가 보인다면 이사람은 귀가 안들리는 상황이다.

만약 찝쩍남이 당신의 감정을 배려했다면 당신이 불편해하는것을 눈치챘을것이고, 다른방법을 강구해보거나 다른 사람을 찾았을거다. 그러니 당신이 찝쩍남의 기분까지 배려하겠다는 생각은 버려라. 오히려 당신의 그러한 배려가 찝쩍남의 이성을 안드로메다로 날려보낼수도 있으니 말이다.

 

찝쩍남들은 오로지 자신의 감정을 당신에게 일방적으로 무한 반복 전달하다보면 언젠가는 당신이 찝쩍남에게 넘어올것이라 굳게 믿고있다. 이러니 당신이 아무리 매너있게 거절을하며 거부의 의사를 표현해봐야 찝쩍남들에게는 씨도 안먹히는것이다. 물론 애초에 이 여자, 저 여자 찝쩍대는게 생활인 찝쩍남은 말할 필요도 없이 육두문자가 답이지만, 정말 답이 없는 찝쩍남은 말이 통하지 않는 로맨티스트 찝쩍남이다.

 

짝사랑을 목숨같이 하는 로맨티스트 찝쩍남은 답이없다.

로맨티스트 찝쩍남은 대부분 짝사랑을 하늘이 자신에게 내린 마지막 사랑이라 굳게 믿고, 당신에게 마구 찝쩍거린다. 근데 이게 좀 애매한게, 불순한 의도가 아닌 진심이라는거다... 당신을 진심으로 좋아한다는데 얼굴에다가 험한말을 하기엔 당신의 마음씨가 욕쟁이 할머니급이 아니기에 힘들것이다.

ㅏ먿리ㅏ먼ㅇ리ㅏㅓㅁㅈ디ㅓ!


그렇다고 언제까지 연락을 받지 않거나, 이런 저런 핑계로 데이트신청을 거부만 했다가는 찝쩍남에게 "싫으면 싫다고 말을 하던가!"라며 적반하장 공격을 받을수도 있으니 당신은 난처할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대체 찝쩍남, 어떻게 해야할까?

 

당신이 얼마나 고통받고 있는지 알려라.

그래도 처음엔 무대응이 답이다. 몇번 당신이 거절을 하고, 연락을 받아주지 않으면 대부분은 수주일내로 제풀에 지쳐 돌아선다. 하지만 간혹 당신의 아름다움에 넋을 잃은 로맨티스트 찝쩍남은 이성을 잃고 계속해서 당신에게 되도않는 말을 던지며 당신을 괴롭힐것이다.

 

이때 당신은 "○○씨와는 잘 안맞는것 같아요"와 같이 살짝 애매모호한 말이 아닌 "○씨가 자꾸 이러시니까 회사생활이 너무 불편하네요."라고 똑부러지게 말해라. 당신이 자꾸만 애매모호하가 대답을 할수록 찝쩍남은 혼자만의 상상의 나래를 펼치며 "으이구~ 튕기긴~"이라고 생각할수있기 때문이다.

이런꼴을 보고싶지 않다면 확실히 말해라.


주의!

간혹 찝쩍남들의 찝쩍거림에 찝쩍남에게 직접 얘기는 못하겠고 주변 사람들에게 은연중에 찝쩝남의 험담을 하는경우가 있는데, 그러진 말자; 그래도 당신 좋다는건데 여기저기 소문내서 사람 바보만들어봐야 당신에게 득될건 무엇인가?;; 오히려 그랬다가 역풍을 맞는 수가 있으니, 찝쩍남은 당신의 손으로 직접처리하라.

 

 

바닐라 로맨스의 따끔한 충고

찝쩍남에게 고통받는 많은 여자들의 잘못된 생각은 위에서 말했듯 "찝쩍남에게 상처주지 않고 거절하는 방법은 없을까?"라고 고민하는 것이다. 물론 그런 방법이 있으면 좋겠지만 애초에 그런 방법은 있을수가 없다. 누구나 사랑에 빠지면 머리로는 아마 안될거야 라고 생각하면서도 가슴으로는 그래도 혹시... 라는 생각을 지워버릴수 없기때문이다.

그래도 혹시...


결국 혼자만의 사랑에 빠져있는 사람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려면 당신이 사귀어주는 수밖에 없다. 그게 싫다면 최대한 상대방의 자존심을 상하게 하지 않으면서 깔끔히 당신의 입장을 설명하는것이 최선이다. 괜히 상대방을 생각한다며 뜨뜨미지근한 대응으로 일관했다가 나중에 "어장관리하는거냐!", "왜 희망고문 하냐!"등의 헛소리를 듣기 일수다.

 

기업의 CEO가 기분좋게 사원을 해고할수 없듯, 누군가의 마음을 거절하는것도 유쾌할수는 없다. 대신 당신이 할수 있는것은 최대한 사무적이고 깔끔하게 거절을 해서 상대방이 더이상 혼자만의 꿈속에서 허우적거리게 하지 않는것이다.

여러말 할것없이 딱 한번 강하게 말해라.

 

저의 포스팅이 도움되셨다면 View on버튼(손가락)을 눌러주세요. 추천은 바닐라로맨스에게 힘이 된답니다. 연애상담을 원하시는 분은 [착한일을 하면 연애가 쉬워진다] 를 통해 연애상담을 신청해주세요. 언제나 사랑하고 사랑받는 날들이 되시길, 당신의 사랑을 응원합니다.

평범남, 사랑을 공부하다.

닐라로맨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늘 좋은 연애정보 잘 보고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3. 무작정 들이대는 남자도 그렇지만 ...
    음 어렵네요 +_+ ;;;
  4. 쪼조롱
    요즘 저런 남자가 어딧냐? 싫다하면 그냥 뒤돌아 가는게 요즘 남자들인데 글쓴이 희망사항 써놧나? ㅋㅋ 아주 소수의 정신이상자 스토커 얘기를 써놧네
  5. sss
    찍쩝남 대부분이 눈치가없지.. 여자 표정을 보면 아 이여자가 될 여자다 아니다가 딱나와!! 안될 여자 자꾸 찍접대면 그보다 추한건 없지.. 근데 찍접녀는 더 답이없어!! 대놓고 개무시를 해도 오히려 더 달라붙어... 끈끈이처럼.. 안떨어져.. 이건 눈치가 없는것도 아냐... 완전 스토커수준이야...
  6. 글쎄요
    여자들이 남자가 마음에 들어도 자기가치를 높이기위해 튕기는걸 자주 하니까 남자가 거절도 튕기는걸로 이해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남자만의 잘못이 아니라는 거죠.
    여자들이 좋아하는 남자에게 의미없이 튕기는걸 안하면 오해할 일도 없는겁니다.

    그리고 남자의 선물이나 호의는 다 받아챙기면서 정작 사귀는건 싫어하는 여자들도 많던데
    본인이 처신을 똑바로하면 되는겁니다.
  7. 보리나무
    저거저거.. 프린세스 메이커.. ㅋㅋ 추억 돋네여
  8. 사랑참힘드네요
    무작정 좋아해서도 안 되는 건가 보군요 ㅠㅠ
    남자 입장에서는 들이대고 싶지 않아도 정말 좋아서 그러는 건데 ㅠ
    여자 입장도 고려해야 하는 게 맞겠지만 참 슬픈 현실이네요 ㅠㅠ
  9. 그건아니죠
    찝쩍남 대부분 어리석고 여자를 몰라서 그런겁니다.
    확실히 말해주면 떠나갑니다. 나 너 싫어! 이렇게 정확히 말해줘야 알아듣습니다.

    여자들 악역은 하기 싫어하니깐 남자들이 속고만 삽니다.
  10. 그렇군요.
    결국 제 성격탓이었군요. 너같은 여자 없냐는 말에 나와 같은 여자들은 많다며 찾아보라고 거의 자학수준의 얘기로는 해결 안 되는 일이었네요.
    제 경우엔 로맨티스트 집적남이었는데 나이가 들어도 계속 그러더군요.
    돈을 벌더니 다른 사람 대동해서 돈 많다는 얘기까지 듣게 하구요.
    본인은 순정남이고 전 그것도 모르는 매정한 여자로 몰아 붙여서 아예 그 사람과 엮일 수 있는 모든 관계를 정리했습니다.
    본인은 순정이라 말할 지 모르지만 원치 않는 사람에게는 일방적이고 무례한 일인데도 말이죠.
    제발 정신차렸으면 좋겠네요.
  11. 리체
    이 글 완전히 단락 하나하나가 지금 제 이야기를 써 놓으신 것 같아요ㅠ 그래서인지 큰 위로가 되었어요. 이런 일이 실제로 없을 것 같죠? 제가 요즘 겪고 있는 일이에요. 실제라구요. 무작정 들이대는 남자는 배려가 없어요. 폐가 되는 줄도 모르고 자기가 좋아하니까 내가 자신의 뜻대로
  12. 구덕구덕
    할미넴? 저 할미넴 옆에 귀신인가??
  13. 눈치
    순정남 이라고 볼수도 있겠지만 이런분들 정말 답이 없네요. 계속 시달리다가 며칠전부터 블로그 정독하면서 고민하고 이글대로 했는데 어쩜 끝까지 차인 피해자의 입장으로 절 할미넴으로 만드네요. 욕은 안했지만 객관적으로 차갑고 정떨어지게 말했는데도 못알아듣고 본인이 얼마나잘할 수 있으며 좋은 사람인지 어필하는데 이성이 날아가 버려서..... 제가 그런식으로 말하게 된 과정은 생각못하고 어떻게 그런말을.. 하며 피해자마냥.. 결국 끝냈는대도 기분 정말더러워요.. 왜 이런분들땜에 제가 그렇게 심한 말을 하고 악역이 되어야하는건지..
  14. 22
    남친 없으면 그냥 사귀세요
    그렇제 자기에게 잘할 수 있다고 하는데
    본인은 또 얼마나 잘났다고 거절하시나요
    다 피눈물로 돌아와요.
    • 뭐지?
      2019.03.06 09:09 신고 [Edit/Del]
      싫은데 나좋으면 사귀어줘야되나요?
      정중하고 단호하게 거절한게 왜 피눈물받아야되는지 모르겠네요. 이젠 욕하면서 자기신세한탄하는 문자보내는데 너무 소름끼치고 싫어요. 해코지할까봐 욕도 못하겠고..
  15. 모든 여자들이 나한테 이러네요. 난 남자가 아닌가봐요 아무리 자기관리를 병적으로 해도 남자로안느껴진다는데 혼자살아야지원...
  16. 음,그럼 오히려 한발짜국 물러나는게 현명할듯
  17. 헐..나한5명한테뒷담깟는데그레도믿을만한데괜찮겠져???
  18. 스토커 싫어
    어후 싫다는데 들이대는 남자 싫어요ㅜㅜ
    저를 한번보고 고백받았는데 부담스러웠어요

    거절은 당연히 했고

    카톡안하니까 전화오고 문자오고 미친놈!
    자기가 남자친구인줄 압니다

    계속 저한테 들이대서
    제가 대놓고 막말하고 싫다고 하는데
    3일전에 연락 또 와서 소름끼쳤어요
    이런식으로 2년째, 스토커 같은
    그래서 다시 막말했어요

    처음에 좋게 말하니까 호의인줄 알고ㅡㅡㅋ
    어딜 넘볼걸 넘봐야지 눈치도 없네요
  19. 여기찍쩝남개많네
    여자가 제대로 말안해주니까 남자들이계속 찍접거린다?그니까 여자잘못이다??
    밑에 여자 휴려치기 개쩌네 ㅋㅋㅋㅋ
    상처안받을정도로 눈치줘서 떠나보내게하다가 계속눈치못채고 찍쩝거릭면
    그놈이 잘못한거지 ㅋㅋㅋ 댓글보니까 딴여자한테 징하게찍쩝거리다 까인듯 ㅠㅠ아돼지냄새나
  20. 진짜
    너무짜증나 ㅠㅠ돌려서 떠보지말고 꺼져 연락하지마 ㅠㅠㅠ
  21. 제발 눈치 좀...
    쓸데없이 자신감은 넘쳐가지고 설마 자기를 싫어할거란 생각 자체를 못하는듯...
    이젠 상대방 생각 안하고 욕하든 말든 단호하게 싫다고 말해야겠어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