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인이 아닌 다른 사람이 눈에 들어온다면?애인이 아닌 다른 사람이 눈에 들어온다면?

Posted at 2016.01.14 13:41 | Posted in 연애 연재글/연애트러블클리닉

애인이 아닌 다른 사람이 눈에 들어온다면?

 

지금까지 연애를하며 숱한 실수와 잘못들을 저질렀었지만 유일하게 아직 해보지 않은? 잘못이 있다면 '양다리'다. 딱히 "여자친구가 있는데 어찌 다른 여자를 또 사귈수가 있겠어!?"따위의 멋드러진 이유때문은 아니다. 그저 "여자친구는 이미 한명 있으니 됐다."라는 느낌이랄까나? 한명의 여자를 만나는것도 머리가 아픈데 여기에 두명을 만나는것은 상상하기도 싫다. 그리고 A라는 여자에서 B라는 여자로 환승을 하는건 뭐랄까... 자주가는 영화관을 바꾸는것 같아 싫다. 쌓아놓은 마일리지가 얼만데!

 

할 수 있었지만 하지 않은 것은 일종의 가능성의 저축 같은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런 저축의 온기가 시간이 흐름에 따라 때로 우리의 춥디추운 인생을 서서히 훈훈하게 해준다.
- 샐러드를 좋아하는 사자 中 신호대기 중의 양치질, 무라카미 하루키 

 

"앙다리는 머리아프고 여러모로 손해다!"라는 단순한 뇌구조를 가져서일까? 가끔 연애를 하다 아주 가끔 다른 이성과 썸비슷한 느낌이 들때면 "여자친구 말고 다른사람이 눈에 들어오다니! 어쩌지!?"라며 햄릿처럼 고민하기 보다. "후후후... 아직 죽지 않았군! 내가 솔로였다면 확! 유혹해 버렸을텐데!"라며 속으로 으스대곤 한다.

 

물론 진지하게 "아오~ 내가 진짜 여자친구만 없었으면 지금 여자친구 보다 더 좋은 여자와 사귈수 있었을 텐데!"라고 생각하지도 않음은 물론이고 그렇게 생각해서는 곤란하다. 다들 연애를 좀 해봐서 알겠지만 (좀 해보지 못한 분이 계시다면 미안합니다.) 10번을 썸을 타면 엎어지는게 부지기수고,(물론 내가 못난 탓이겠지...) 때론 상대는 나를 꼬시고픈 썸남이 아닌 웃긴남자1로 생각하는 경우의 수도 배제할수 없다.

 

이런 무한의 부정적 경우의 수를 눈앞에 두고 "캬! 내가 꼬실수 있었는데 여친때문에!"라고 진심으로 생각한다는건 진심으로 한심한 생각이다.

 

이럴땐 나처럼 가끔씩 그 날의 기억들을 꺼내보며 "후후후 내가 이렇게 인기가 많다니까~", "만약 그녀와 연애를 시작했었다면!?", "나는 유혹이 있어도 의리를 지키는 사람이야!" 따위의 생각을 해보자. (하루키의 말처럼 묘한 온기가 느껴진다.) 한번도 이렇게 해보지 않았다면 꼭 해봐라. 여자친구에게 구박을 받고 의기소침해져있을 때나, "내가 요새 살이 너무 쪘나?"하는 생각이 들때나, 나보다 더 인기있는 친구가 샘이 날때 단박에 기분이 좋아진다! (뭔가 한심한 팁인가?)

 

그리고 항상 말하지만 이성관계가 꼭 여자친구와 남으로 나뉘어지는건 아니다. 당신이 다른 사람과의 가능성을 저축하고 그 사람과 적당한 거리와 관계를 유지한다면 상대방은 당신에게 새로운 인연이 되어줄거다. 당신의 인생에는 한명의 애인이면 충분하다. 하지만 좋은 지인은 많으면 많을수록 좋으니 말이다.

 

그러니 애인이 있으면서 다른 사람이 눈에 들어온다면 당장 누굴선택할까 진지해지지 말고, 좋은 지인을 저축한다는 생각을 가져보면 어떨까?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코끼리
    도움이되네요 너무 감사드립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