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와 싸울때 분위기를 반전시키는법남자친구와 싸울때 분위기를 반전시키는법

Posted at 2013.09.17 07:17 | Posted in 연애 연재글/연애관계론

 

 

남자친구와 싸울때 분위기를 반전시키는법

자랑은 아니지만 나는 상대가 남자든 여자든 논쟁을 하게되면 적어도 논쟁에서 만큼은 지는 법이 없었다. 일단 나는 내가 확실하지 않으면 논쟁을 시작하지 않았고, 내가 확실히 옳다라고 생각을 해도 상대의 입장에서 한번더 생각하며 내가 생각하는 논리에 오류가 있는지 확인했으며 마지막으로 결코 먼저 논쟁을 시작하지 않고 상대가 같은 방식으로 여러차례 논쟁을 걸어올때 논쟁을 받아줬다.

 

이런 철저한 준비 덕에 어떠한 주제든 의기양양하게 "내말이 맞아!"라고 콧대를 드높이던 사람도 10분이 채 지나지 않아 분한 얼굴로 내게 "그래 니말이 다 맞다 잘났어 정말!"이라며 자신의 논리를 철회했다. 정말 부끄러운 말이지만 한때는 이런 나의 대화방식이 옳다고 생각했고, 의기양양해하던 상대의 논리를 무너뜨린것에 대해 묘한 쾌감을 느끼곤했다.(지금 생각해보면 정말 창피한 일이다.) 이런 방식이 잘못되었다고 느낀것은 내가 군대를 다녀오고 나서였다.

 

분명 누가봐도 내 논리가 옳고, 상대의 논리의 취약점을 정확히 공격했지만 상대는 전혀 물러서지 않고 논점을 흐리거나 논리에 맞지 않는 억지를 부리는것이 아닌가? 그래도 남자는 관련 기사와 자료들을 정리하여 제시해주면 당장이라도 불을 뿜을것같은 눈을 하면서도 자신의 잘못을 인정했지만 여자, 그것도 사귀는 여자친구만큼은 결코 자신이 틀렸음을 인정하지 않았다. 단순히 인정하지 않는것뿐만 아니라 억지 주장을 하면서 내가 틀렸다고 몰아세우거나 갑자기 한참 지난 옛 잘못들을 꺼내며 논점을 흐리며 나를 감정적으로 비난하기 시작했다.

 

화가 났을 때, 이 얘기 저 얘기 다 쏟아 붓고 나면 당신은 기분이 한결 나아질 것이다. 하지만 상대방은 어떻겠는가? 그 사람도 당신처럼 기분이 좋을까? 과연 호전적인 말투와 적대적인 태도가 당신의 의견을 따르게 만드는데 보탬이 될까?
- 데일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3-4. 상대방을 이해시키는 확실한 길

 

처음 그런 상대를 보면서 나는 "이 사람은 이성적이지도 못하고 논리가 안되니... 억지나 부리는군..."이라며 상대를 측은하게 여겼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정말 안타까운 실수를 하고 있는것은 나 스스로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내가 수많은 억지쟁이들을 만나며 느낀것은 "애초에 사람이란 이성보다는 감정이 앞서고 일단 감정이 상하면 상대가 누구든 상대의 말을 전혀 듣지 않고 상대를 무너뜨리기에 혈안이 된다는것"이다. 그러다 보니 내가 아무리 논리적으로 반박할수 없는 주장을 해도 상대는 절대 수긍하지 않았던 것이다.

 

군대를 막 전역하고 여자친구와 작은 다툼이 있었다. 그녀의 말은 내가 학교에 복학하고 나니 연락이 줄었다는것! (물론 내가 느끼기에는 전혀 줄어들지 않았다.) 거기에 "혹시... 전화비 때문에 전화안하는거야!?"라는 말이 더해지고 나니 나또한 더이상 가만히 있을수가 없었다. 나는 논리적으로 하나하나 그녀의 논리가 왜 틀렸으며 그녀가 연락이 줄었다고 느끼는 원인에 대해 설명해 주었다. 물론 그녀는 나의 말을 한 1%도 인정하지 않았으며 끝까지 나를 '전화비 아까워서 연락도 안하는 남자'로 몰고갔다.

 

결국 나는 최후의 수단을 동원했다. 휴대폰 대리점으로 달려가 나의 통화내역을 뽑아왔고 그녀앞에서 계산기를 두드려가며 최근 3달간 여자친구와의 통화시간을 보여줬다. (사실 엑셀로 정리해서 그래프로 보여줄까 고민했었다.) 결과는? 물론 전혀 변동없음이었고 나는 의기양양한 얼굴로 여자친구에게 "내말이 틀렸어?"라고 물었고 그녀는 분한 얼굴로 한참을 나를 노려봤다. (지금 생각해보면 너무나 부끄러운 행동이다.)

 

한참을 도끼눈으로 나를 노려보던 여자친구는 갑자기 눈물을 머금은 눈을하고 말도안되는 억지논리를 펴며 "아냐! 너 나한테 전화 안했어!"라며 끝까지 우기는게 아닌가!? 그 순간 나는 벼락을 맞은것처럼 내 잘못을 깨달았다. "사람과의 대화 특히나 연인간에 대화에서 이성적 논리는 관계를 해치기만 할뿐이구나"

 

지금 생각하면 너무 치졸한 방법이었고 부끄러운 일이지만 당신은 어떠한가? 혹시 당신도 내가한 실수처럼 남자친구와 다툴때 남자친구의 감정은 생각하지도 않고 상식과 논리로 무장하고 무차별 폭격을 가하지는 않았나? 혹시나 "내 남친은 맨날 억지만 부리고 자기가 잘못한걸 죽어도 인정안해!"라는 생각이 든다면 남자친구의 행동을 지적하기 전에 당신이 남자친구에게 어떻게 대했는지를 생각해보자. 그렇다면 남자친구가 말도안되는 억지를 부릴때에는 어떻게 하는것이 좋을까?

 

태양은 바람보다 빨리 코트를 벗게 만들 수 있다. 친절함과 우호적인 접근, 찬사가 고함치고 화내는 것보다 훨씬 쉽게 사람의 마음을 돌릴 수 있다. 링컨이 한 말을 명심하라. '꿀 한방울이 쓸개즙 한통보다 훨씬 더 많은 파리를 잡는다.' 당신이 생각한대로 상대방을 설득하고 싶다면 이 규칙을 적용하는 것을 잊지 마라.
- 데일 카네기의 인간관계론 3-4. 상대방을 이해시키는 확실한 길

 

나는 내게 도끼눈을 뜨고 금방이라도 울음을 터뜨릴것 같은 여자친구를 끌어 안으며 말했다. "정말 미안, 내가 멍청했어. 내가 전화를 똑같이 했든 그게 무슨 소용이야, 니가 못느꼈다는데. 내가 잘못한거지, 사랑하는 사람이 뭔가 부족하다고 느꼈으면 내가 잘못한거지."

 

생각이 다른 사람 둘이 만나 부대끼다보면 분명 크고 작은 논쟁이 생길수 밖에 없다. 하지만 이 논쟁이 쉽게 해소될것 같지 않고 남자친구가 말도 안되는 억지를 부린다면 당신이 해야할 일은 당신의 말이 얼마나 논리적으로 완벽한지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남자친구에게 당신은 남자친구의 적이 아니며 남자친구를 너무도 사랑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상기 시켜주는 것이다.

 

사소한 논쟁이 당신의 생각보다 너무 크게 번졌을때에는 두눈 질끈감고 "사랑해!"라고 말해보자. 너무도 뜬금없겠지만 남자친구는 당황하며 억지논리를 펴는것을 중단할것이다. 그때 "미안 그냥 내말이 맞다고 생각했는데 그거보다 중요한건 내가 오빠를 너무 사랑한다는거야."라며 후속타를 날려보자. 방금까지 궁색한 변명을 늘어놓으며 옹졸한 모습을 보이던 남자친구가 한순간에 무너지며 "아니야... 내가 잘못했어..."라고 말할것이다.

 

말도 안되는 소리를 하는 남자친구를 무너뜨리고 싶나? 그렇다면 완벽한 논리를 펼쳐 남자친구의 자존심을 짖뭉게기보다 당신이 남자친구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말해줘라. 당신의 말이 끝나기 무섭게 말도 안되는 말을 늘어놓던 옹졸한 남자친구는 사라지고 당신을 진심으로 사랑해주는 남자친구가 당신에게 사과를 하고 있을 것이다.

 

 << 손가락누르면 솔로탈출 재회성공!
신고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정말로 철학적인 방법인데여 .. ^^
    심오하게 잘 배워갑니다 ..
  2. 비밀댓글입니다
  3. 정말 멋진 방법이군요
    잘 보고 갑니다
    풍성한 한가위 되시고 연휴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4. 김현수
    추천을 10번이라도 누르고 싶은데 1번밖에 못누르는게 아쉽네요
  5. 이성적인 논리가 때론 필요 없을때가 많습니다. 그게 다는 아니죠.
    더한 사랑으로 보듬어라.. 왜 이 말이 생각날까요?
    행복한 한가위 보내라구요? ㅋㅋ 즐거운 연휴 되세요.
  6. 해뜰날
    겸험상...사랑해..하며 애교피웟는데도..억울한건못참는다며 계속하던말 따져대는 남자는뭐죠?ㅎㅎ쨋는 오늘글 공감되네요~짱
  7. 빡돌만큼 화가난상태에서 눈 질끈감고 사랑해 소리는 죽어도 안나와요 저건정말 마음을 비워야 가능할듯
  8. 비밀댓글입니다
  9. 술취한코끼리길들이기란 책이 생각나요! 저 순간 사랑한단 말을 꺼내려 한 템포 쉬기까지가 참 어려운 것 같아요... 숱하게 연습하고 있네요!
  10. boxer
    정말 글자 하나 하나 안놓치고 봤습니다
    소름끼치게 맞다고 생각되네요
    연인들의 싸움에는 결국 서로를 좋아하기때문에 생기는 오해와 서운함들인데
    그문제를 서로에게 상처줘가며 따지듯하는건 정말 바보같단 생각이 들었어요
    제가 제 남자친구에게 여태까지 그래왔다고 생각하니 정말로 미안하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