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심은 있는것 같은데 다가오지 않는 썸남?관심은 있는것 같은데 다가오지 않는 썸남?

Posted at 2018.01.12 09:01 | Posted in 연애 연재글/연애루저클리닉

관심은 있는것 같은데 다가오지 않는 썸남?

안녕하세요. 저는 20대 후반 여자로, 3년 차 간호사입니다. 요즘 제 주위를 맴도는 한 남자 때문에 사연을 보내게 됐어요. 얼마 전, 병원 내 다른 부서에 새로운 직원이 들어왔습니다. 키도 훤칠하고, 누가 봐도 잘 생긴 얼굴이라 단숨에 병원 여직원들의 관심남이 됐는데요. 그 분위기에 저도 그 사람의 존재를 알음알음 알게 되었습니다. 같은 병원이라고 해도, 층만 같을 뿐 전혀 교류할 일이 없어 인사한 번 나누지 못했는데요. 

근데 요즘 들어 그 남자가 제 주변을 맴돈다는 느낌이 듭니다. 제 일의 특성상 병원 내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는 편인데요. 문득 일을 하다 돌아보면, 그 남자가 근처에 있습니다. 어떨 때는 눈도 마주치구요. 그런 상황이 여러 번 있었는데, 그러면 인사를 건넬 법도 하잖아요? 근데 문제는 가만히 저를 쳐다만 보는 겁니다. 어쩌다 거리가 가까워지면, 그 앞에서 뭔가 안절부절 못하는 행동이 눈에 다 보여요. 

하지만 저와 딱 마주치는 그 순간에는 무조건 절 보고 있습니다. 뭔가 두어 달째, 눈으로만 말하는 느낌이에요. 남자들은 관심 있으면, 무조건 표현한다고 하잖아요. 제게 말 한마디 안 거는 걸 보면, 그냥 제가 과민 반응하는 걸까요? 만약 이 남자가 진짜 소심남이여서 망설이고 있는 거라면... 저는 극 소심녀라 제가 먼저 막 들이대지는 못할 것 같은데, 제가 용기를 줄 방법은 없을까요? 연애 안한지 백만 년이라.. 도통 모르겠네요~ 팁을 주세요!

- 국방FM 건빵과 별사탕 사랑, 그게 뭔데 H양 사연



글쎄요... 관심이 있으면 그 주위를 맴돌게 되나요? 저는 특별하게 관심을 가져본적도 별로 없지만 아주 가끔 생겨도 주위를 맴돌기 보다 뭔가 좀더 멀어지려고 했었던 것 같은데 말이죠. 괜히 부담 주는건 아닐까 걱정도 되고, 속마음 들킬까봐 걱정도 되고 말이죠. 물론 호감이 생기면 주위를 맴도는 사람도 있지만 사람마다 다른 것 같아요. 


H양이 뭔가 촉에 감지가 되었다면 분명 남자쪽에서 H양에게 관심이 있는게 분명해요. 문제는 그 관심이 어떤 관심이냐겠죠. H양은 안절부절 하는 모습을 이성적인 호감이라고 단정짓는 것 같지만... 사실 생각해보면 아직 병원에 완전히 적응하지 못해 어색해하는 것일 수도 있겠죠? 


관심은 단지 이성적인 관심만 있는게 아니잖아요. 인간에 대한 호기심과 호감도 있고, 이성적인 관심 또한 관심이 있다고 무조건 사랑이나 애정으로 연관지을 순 없죠. 저 사람은 어떤 사람일까? 하는 애정보다는 호기심에 가까운 감정도 있는 것이니까요. 


또한 우리는 모든 현상에 대해 객관적이 아닌 주관적인 해석을 하며 인식하지는 못하지만 자신의 바람이 섞여 들어가곤 해요. 결국 상황을 종합해 보자면 H양이 남자직원에게 이성적인 호감을 느끼고 있다보니 남자직원의 호기심에 가까운 관심을 크게 확대 해석 하고 있다고 보는게 맞겠죠. 


많은 여자 분들이 착각하는게 남자들을 마치 직진만 할 줄 아는 맹수로 여겨요. 물론 그런 남자도 있겠지만 제가 볼 땐 그런 남자들이 다수라고 볼 수는 없을 것 같아요. 남자도 여자분들처럼 거절에 대한 두려움도 있고, 불확실한 것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하기 마련이죠. 


근데... 저는 H양에게 먼저 지금의 상황에 대해... 좀 차분히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생각해요. 뭐... H양의 말이 다 맞을 수도 있어요. 남자직원이 H양에게 이성적인 강한 호감을 갖고 있는데 용기가 안나서 주위를 맴도는 걸 수도 있죠. 


근데 문제는 지금... 아직 제대로 인사도 못하고 있지 않나요? 남자직원의 마음이 어떻든 일단 환한 표정으로 인사를 서로 나눠야 일이 진행이 되든 말든 할 것 같은데 말이죠. “왜 인사를 안하지...?”라며 조바심내지 마시고 본인이 먼저 인사를 건내보는건 어떨까요? 고작 인사일 뿐인데... 창피할 이유도 없고, 정말 호감이 있다면 남자직원분도 그 인사에 밝게 인사하며 대화를 나누려고 하지 않을까요? 


호감 표현이라는건 절대 부담스럽거나 창피한게 아니에요. 다짜고짜 고백을 해야하는건 더더욱 아니고요. 관심이 있다면 일단 환한 인사로 시작해서 간단한 안부부터 시작하면 그만이죠. 인사하는게 창피한가요?

신간! '연애는 광고다' 책정보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1213841

 

이별재회지침서 '다시 유혹 하라'책정보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0355932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주차안내대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